top of page
검색
  • 작성자 사진Jake Kim

뉴저지 / 뉴욕 운전하다 교통위반에 적발되면 경찰관한테 뭐라고 대답을 해야 되나?

최종 수정일: 2021년 7월 22일

상황에 따라 다르죠. 경찰관은 보통 이렇게 질문하죠 “Do you know why I pulled you over?” (“내가 당신을 적발한 이유를 압니까?”) 그 상황에서 “아. 제가 너무 빨리 달려 서요.” 혹은 “아. 제가 신호등을 무시해서요” 라고하면, 그 당시 운전자가 한말을 검사가 증거물로 쓸수있죠. 하지만 “아니요, 전혀 몰라요” 혹은 “내가 뭐했는데요 ?” 라고 대답하면 경찰관이 모욕감을 느낄수있으며, 괜히 더 심한 티켓을 받을수도 있갰죠. 그 이유는 경찰관들도 사람이고, 많은 사람들이 경찰관에게 같은 종류의 거짓말을 해서 그렇죠. 그럼 최고의 정답은 무엇일까요? 바로 “Yes. I am sorry officer” 네. 죄송합니다 .” 그렇게 얘기하면 잘못은 인정해도 특별히 어떤 잘못을 했는지는 재판의 여지가 생깁니다. 그리고, 경찰관이 경고만 주며 마무리 할 가능성을 높입니다.


말을 전혀 해야 경우?

음주운전으로 체포될수있다고 생각될경우, 뉴욕이던 뉴저지이던 경찰관에게 바로 “Officer, I would like to speak with my attorney” (저는 변호사랑 먼저 상담하고싶어요). 라고 대답하세요. 그 이유는 경찰관이 음주운전을 인지하면 바로 “오늘 술마셧습니까?” 혹은 “술을 얼마나 마셨습니까?” 라고 질문하죠. 변호사랑 먼저 상담을 하고 싶다고 주장하면 경찰관은 더 이상 운전자에게 질문을 못합니다. 하지만, 질문을 못해도 음주운전을 조사는 할 수 있는 권한이 있죠. 그런 상황은 뉴욕과 뉴저지의 법률이 달라서 해결방법도 다릅니다. 구체적인 상황은 전문가와 상담이 필요합니다.


서류미비자일 경우?

몇 년 전 미국의 이민제도가 바뀐 후, 검사 생활하며 그제도의 아주 냉정한 변화를 직접 목격한 적이 있죠. 그것은 서류미비 이민자가 중범죄 혹은 경범죄도 아닌 교통위반 티켓때문에 지방법원으로 가게 된 후ICE 요원한테서 불법체류자로 체포되는 현상. 교통위반 티켓벌점을 낮출려다 추방당할 가능성이 있다는 것은 아주 황당하고 불행하죠.

뉴욕에서 교통위반 티켓을 받으면, 본인이 지방법원에 안가도 됩니다. 그 이유는 뉴욕주 변호사가 “Appearance Waiver” (법원 출두 포기각서) 라는 문서를 작성 후 고객대신 법원에 가서 문제를 해결하는게 가능해서 입니다. 그에 비해 뉴저지서 받은 교통위반 티켓일 경우, 티켓의 벌점을 낯추고싶을때 보통 운전자는 직접 법원에 가야됩니다. 하지만 뉴저지도, 타주거주 운전자가 뉴저지에서 운전하다 교통위반 티켓을 받으면, 법원 출두 포기각서로 해결하는 방법이 있죠. 그 이유는 타주 거주자를 뉴저지 지방법원 까지 소환하는 것을 판사가 면제 시킬 수 있어서 입니다.


The information provided on this website does not, and is not intended to, constitute legal advice; instead, all information, content, and materials available on this site are for general informational purposes only.

조회수 15회댓글 0개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뉴저지에서 가정 폭력 피해자는 접근 금지 명령을 어떻게 신청을 합니까 ?

접근 금지 명령을 어느 곳에 신청 할수 있습니까? 1.피해자가 거주하는 뉴저지 카운티의 법원 2. 피해자가 폭행을 당한 카운티 (거주는 버겐 카운에서 하고 피해는 모리스 카운티에서 폭행을 당했으면 모리스 카운티 법원에도 신청을 할수 있습니다). 3. 가해자가 거주하는 카운티의 법원. 위에 리스트 된 카운티의 법원에 직접, 피해자가 경찰관의 도움 없이 신청을

상속문제: 내 남편 혹은 아내가 유서에서 나를 제외할 경우 ?

뉴저지에서는 이 상속법이 복잡하게 보여도 기초적인 논리는 간단합니다. 만일에 고인이된 배우자가 어떠한 이유로 남편혹은 아내를 유서에서 제외할 경우, 그 고인이된 배우자의 전재산의 삼분의 일 (1/3) 을 받을수있는 방법이 있습니다. 그것은 바로 생존 배우자의 “elective share” 의 권한이죠. 하지만 뉴저지의 elective share 법은 생존

뉴저지/뉴욕: 코로나 사태로 변경된 수업에 대한 수업료를 돌려 받을수있는가 ?

이런 문제는 뉴욕 혹은 뉴저지 계약위반 법을 고려해 보면서 해결할 수 있는 문제입니다. 예를 들면, 학원은 아이를 위하여 개인 교습을 (in-person courses) 약속했는데 코로나 사태 이후로 Zoom, Skype, Microsoft Teams를 적용하며 가상 교습 (virtual class) 변경시킨다면, 그것이 계약 위반이라고 소송할 수 있습니다

Comentarios


bottom of page